노동자의 책 처음으로 | 사전 | 자유게시판 | 회원자료 | 로그인

 
마르크스주의 | 인물 | 정치경제학 | 미학 | 철학 | 한국현대사회운동 | 한국사회주의운동가

       ■ 의견바로가기

[『프로이센의 군사문제와 독일 노동자당』] ()

1860년대 초 이래로 프로이센 왕국 정부와 하원의 진보당과의 헌법분쟁에서의 쟁점이었던 군제개혁 문제에 대한 태도에 대해 논한 엥겔스의 저작. 당초 라살레파의 기관지 『사회민주주의자』(Der Sozialdemokrat)에 기고할 예정이었으나 이 신문의 비스마르크에게로 기울어진 자세 때문에 1865년 2월 말에 함부르크의 오토 마이스너 서점에서 소책자로 간행되었다.

소책자는 세 개의 장으로 이루어진다. 제1장에서 엥겔스는 군사과학적인 측면에서 검토를 가하여 프로이센 군제개혁에 대해, 본래의 병역의무로 돌아간다는 겉모습 하에서 간부군 제도로 방향을 전환함으로써 군제 안에 불안정 요소를 가지고 들여온다는 점을 결점으로서 지적한다. 제2장에서는 부르주아적 반대파인 진보당의 군사문제에 관한 정부에 대한 타협적 태도를 비판한다. 제3장에서는 무기의 취급에 익숙한 노동자가 많을수록 좋다는 견지에서 일반 병역의무를 철저하게 실시하는 것이 프로이센 군제개혁에 대한 독일 노동자계급의 유일한 관심사이며, 또한 일반 병역의무는 보통선거권의 필요한 동시에 당연하기도 한 보완물이라는 것이 주장되고, 노동자당이 취해야 할 정책으로서는 당을 현 상황이 허락하는 한에서 조직된 상태로 유지하면서 진보당을 가능한 한 급진적인 방향으로 밀고나가는 것이 제시되고 있다.

-시노하라 도시아키()

[네이버 지식백과] 『프로이센의 군사문제와 독일 노동자당』 [-軍士問題-獨逸勞動者黨, Die preußische Militärfrage und die deutsche Arbeiterpartei] (맑스사전, 2011. 10. 28., 마토바 아키히로, 우치다 히로시, 이시즈카 마사히데, 시바타 다카유키, 오석철, 이신철)

■ 인접어

『폴크스슈타트』
『프랑스 내전』
『프랑스에서의 계급투쟁』
『프레세』
『프렌드 오브 더 피플』
『프로이센의 군사문제와 독일 노동자당』
『프로이센의 군사문제와 독일 노동자당』
『헤센의 급사』
가능성과 현실성 可能性과 現實性
가사노동
가족

뒤로
■ 의견

 



HOME - 후원방법 안내 - CMS후원신청 - 취지문 - 사용 도움말 - 회원탈퇴하기

2002 노동자 전자도서관 "노동자의 책" 만들기 모임
120-702 서울시 중구 정동 22-2 경향신문 별관 202호 44
laborsbook@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