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자의 책 처음으로 | 사전 | 자유게시판 | 회원자료 | 로그인

 
마르크스주의 | 인물 | 정치경제학 | 미학 | 철학 | 한국현대사회운동 | 한국사회주의운동가

       ■ 의견바로가기

[김성동 (金聖東) ] ()

1947년 충남 보령에서 태어났다. 1965년 고등학교 3학년 때 스스로 그만두고 산으로 가 지효대선사(智曉大禪師) 상좌(上佐)가 되었다. 1975년 《주간종교》 종교소설 현상공모에 단편 〈목탁조(木鐸鳥)〉가 당선되었으나, ‘불교계를 악의적으로 비방하고 전체 승려들을 모독했다’는 조계종단 몰이해로 만들지도 않았던 승적을 빼앗겼으니, 조계종 맨처음 ‘무승적제적’이었다. 1976년 늦가을에 하산하여 1978년 한국문학신인상에 중편 〈만다라〉가 당선되었고, 이듬해 〈만다라〉를 장편으로 고쳐 펴내어 글동네와 독서계에 커다란 울림을 불러일으켰다. 그뒤 빈틈없고 느긋한 독판치는 ‘조선 문체’로 우리 겨레 근현대사 생채기와 구도(求道) 길에서 존재 밑바닥을 파고드는 문제작들을 선보였다. 1998년 《시와 함께》에 〈중생〉 밖 10편을 보여주며 시 쪽도 괴로워하고 있다.
1983년 해방 전후사를 밑그림으로 하는 장편소설 [풍적(風笛)]을 《문예중앙》에, 육칠십년대 학생운동사를 다룬 장편소설 〈그들의 벌판〉을 《중앙일보》에 이어싣다가 좌익 움직임을 다룬 알맹이와 반미적 알맹이가 트집잡혀 2회와 53회 만에 동강났다. 중편 〈황야에서〉로 소설문학작품상을 받게 되었으나 문학작품을 장삿속으로 써먹으려는 주관사측 속셈에 맞서 수상을 뿌리쳤다. 창작집으로 『피안의 새』 『오막살이 집 한 채』 『붉은 단추』, 장편소설 『길』 『집』 『국수(國手)』 『꿈』, 우의(愚意)소설 『염소』, 그리고 산문집 『미륵세상 꿈나라』 『생명기행』 『김성동 천자문』 같은 것들이 있다.
■ 인접어

그람시
그레고리 오르조니키제 (1886-1937)
그레이스 칼슨
김구(金九, 1876~1949)
김남주
김성동 (金聖東)
김성동 (金聖東)
김일성(金日成, 1912~1994)
김지하
나폴레옹 1세 (1769-1821)
나폴레옹 3세 (1808-73)

뒤로
■ 의견

 



HOME - 후원방법 안내 - CMS후원신청 - 취지문 - 사용 도움말 - 회원탈퇴하기

2002 노동자 전자도서관 "노동자의 책" 만들기 모임
120-702 서울시 중구 정동 22-2 경향신문 별관 202호 44
laborsbook@gmail.com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