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자의 책 처음으로 | 사전 | 자유게시판 | 회원자료 | 로그인

 
마르크스주의 | 인물 | 정치경제학 | 미학 | 철학 | 한국현대사회운동 | 한국사회주의운동가

       ■ 의견바로가기

[단군신화] (檀君神話)

우리나라 최초의 건국신화(建國神話). 국조전설(國祖傳說). 원시시대부터 민간에 구비(口碑)로 전승되어 왔으나, 가장 오래된 기록은 13세기말 일연(一然)의『삼국유사(三國遺事)』제1권 고조선 조(條)에 실려 있다.『위서(魏書)』에 보이는 내용을 보면, 단군 임금이 아사달(阿斯達)에 도읍하고 조선이라는 국호를 썼으나 중국 요(堯)와 같은 시대(BC 2333)라고 되어 있다. 고기(古記)에 의하면, 환인(桓因)의 서자(庶子) 환웅(桓雄)이 인간세상을 구하고자 할 때 환인이 그 뜻을 알고 삼위 태백(三危太白)을 보아 홍익인간(弘益人間 : 널리 인간을 이롭게 한다)할 만하다하여 천부인(天符印) 3개를 주어 다스리게 하였다. 환웅은 3천 명의 무리를 거느리고 태백산 마루 신단수(神檀樹) 아래에 신시(神市)를 열고 여러 신들과 세상을 다스렸다. 이 때 곰과 호랑이가 사람이 되고자 하여 환웅은 영애(靈艾)와 마늘 로 100일 간 햇빛을 보지 않으면 사람이 될 수 있다고 하였다. 참을성 많은 곰만이 100일을 견뎌 사람이 되었고(熊女), 환웅과 결혼하여 낳은 아들이 단군이었다. 단군이 평양에 도읍하여 국호를 조선(朝鮮)이라 하였고, 뒤에 아사달(阿斯達)에 천도하여 1,500년 간 나라를 다스렸다고 한다. 이러한 내용의 단군신화는 이승휴(李承休)의 『제왕운기(帝王韻紀)』에도 나타난다. 단군신화의 사상은 상고(上古)의 민간신앙에서 나온 곳으로 서낭당[仙王堂]ㆍ천왕당(天王堂 )ㆍ산신당(山神堂)과 같은 천신숭배, 산신숭배 사상과 합치되어 있다. 단군 숭배 사상은 고려 충렬왕 무렵에 원(元)에 대한 자립의식에서 싹터 조선 세종 때 평양에 단군 사당을 지어 동명왕(東明王)과 더불어 추앙하였으며, 구한 말 자주 독립사상이 고조될 때 발생한 대종교(大倧敎)ㆍ단군교(檀君敎) 성립 배경이 되었다. 유교, 불교, 선교(仙敎ㆍ道敎)의 유입 이후 단군신화의 사상을 3교의 통일체로 보기도 하며, 한임ㆍ한웅ㆍ한검을 3신(三神)이라 하여 삼신사상이 싹트기도 하였다.
■ 인접어

다신교
다원론
다위니즘
다윈
다치 논리학
단군신화
단독 개념
단독자
단언적
단자론
단칭 판단

뒤로
■ 의견

 



HOME - 후원방법 안내 - CMS후원신청 - 취지문 - 사용 도움말 - 회원탈퇴하기

2002 노동자 전자도서관 "노동자의 책" 만들기 모임
120-702 서울시 중구 정동 22-2 경향신문 별관 202호 44
laborsbook@gmail.com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