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자의 책 처음으로 | 사전 | 자유게시판 | 회원자료 | 로그인

 
사전프로젝트 - 맑스주의사상사전,인물대사전, 정치경제학사전
처음으로 > 잡지 > 사회주의기관지 > 선진노동자의 길 ( 7 권)
 


* 목차보기
* 이 책에 대한 의견
* 의견쓰기
* 이분류의 목록으로

* 이 책의 PDF 정보

이 도서는 PDF 파일이 입력되지 않았습니다.

현단계 노동운동과 선진활동가의 임무
선진노동자의 길 지음
출판사 - 개인출판
초판일 - 0000-00-00
도서소장처 - 노동자의 책
조회수 : 1137

책 소개

왜 ‘노동운동의 위기’인가?
노동운동이 위기라고 한다. 노조운동의 관료화 · 개량화가 어찌할 수 없는 지경에까지 왔다고 한다. 초창기 민주노조운동의 건강한 기풍을 이루었던 민주성 · 계급성 · 전투성 · 연대성의 전통은 온데 간데 없이 사라지고 온통 관료주의 · 노사협조주의 · 투쟁회피주의 · 교섭만능주의의 썩은 악취만이 진동하고 있다.
노동조합 집행부의 배신은 이제 예삿일이 되었다. 반노동자적인 양보교섭이 횡행하고 무쟁의 · 노사화합선언이 줄을 이어도 예전 같았으면 끌려내려왔을 집행부들이 아무 탈없이 자리를 지키고 있다. 회사 살리기 운동으로 몰아가 조합원들을 피 멍들게 하고 노동자계급의 대의를 짓밟아도 상급단체에서 자리를 꿰찬 채 잘 나가고 있다. 타 사업장 노동자들의 투쟁이 눈앞에서 침탈당하고 각개격파당해도 연대투쟁을 거부하는 것은 이제 아주 자연스럽기까지하다. ‘비정규칙의 정규직화!’가 소리 높여 외쳐지는 가운데서도 하청 노동자들을 직영의 고용안정을 위한 완충장치로 취급하는 반노동자적인 작태가 꺼리낌없이 자행되고 있다....

맨위로맨위로


● 목 차

■ 1. 들어가며 – 왜 ‘노동운동의 위기’인가 = 7

■ 2. 민주노조운동 내 기회주의 세력의 형성 · 안착과 현장권력 쟁취/계급적 연대투쟁 전통의 압살 = 13

1) 총론: 대공장 노조의 성격변화와 노조관료 · 기회주의의 형성 = 13

2) 93년-95년 투쟁 = 20
가. 93년 현총련 투쟁과 ‘새로 발견된 파업 전술’ = 20
나. 94년; 전노대 등의 상급단체 결성과 대공장 단사주의의 고착 = 24
다. 95년 투쟁의 패배와 ‘국민과 함께하는 노동운동’의 대두 = 26

3) 96-97년 노개투 총파업: 관료적으로 통제된 총파업과 노조관료주의의 안착 = 30

4) 98-00년: 대공장-연맹-민주노총의 기회주의 사슬과 민주노조운동의 재편 = 36
가. 거듭되는 노조 지도부의 배신과 양대 기회주의 세력의 각축 = 36
나. 98년 현자, 기아투쟁: 기회주의 노조관료에 의해 갉아먹힌 투쟁동력 = 41
다. 고립되고 각개격파당한 생존권 사수투쟁 = 44
라. 현장의 현안과 분리된 ‘정치적 총파업’과 기회주의 세력의 민주노조운동 재편 구도 = 49


■ 3. 노동조합과 현장조직, 그리고 비제도권 노동운동 = 54

1) 총론: 현장조직의 독자 전망 및 노동조합과의 독자성 문제 = 54

2) 잠정합의 부결투쟁에서 = 59
가. 98년: ‘자본과 투쟁하지 노동조합과 투쟁하는 것은 아니다’는 논리로 결국 배신적인 집행부와 함께 도매금으로 불신임 당하게 된 현장조직 = 59
나. 99년: 실천투쟁을 계속 방기하고, 따라서 ‘부결 그 자체로 그치는 부결투쟁’ 밖에 할 수 없게 된 현장조직 = 61
다. 00년: 아예 부결선동조차 하지 않고, 기회주의 집행부의 2중대로 굴러 떨어진 현장조직 = 64

3) 자기 조직 출신 집행부와의 관계에서 = 67
가. 98년 기아 평등회의 경우: 현장조직 본연의 임무를 잃고 노동조합 여당으로 전락함으로써 현장과 대립하게 된 현장조직 = 67
나. 99년 한라 현장투의 경우: 노동조합을 투쟁조직으로 세워냈지만, 스스로를 노동조합으로 해소시킴으로써 자기 임무를 실종시킨 현장조직 = 70

4) 노동조합 선거에서 - 울산지역본부 직선제 선거에서 현장조직 권역별회의 후보 진영의 경우 = 76

5) 현장조직의 정치적 분화 및 기회주의 분파와의 내부 투쟁에서-6기 전노회의 경우 = 82
가. 울산지역본부 직선제 선거 및 울산 동구 4.13 총선에서 = 90
나. 타 세력과의 공동투쟁 제안에서 = 98
다. 낡은 현장조직 지도부 중도사퇴에서 = 107


■ 4. 현단계 노동운동에서 선진활동가의 임무 - 전술 주체로의 자기 정립을 어떻게 이루어낼 것인가? = 113

1) 타격 대상과 투쟁 방향 = 115
가. 타격 대상-기회주의와의 투쟁에서 승리하지 않고서는 계급투쟁에서 승리할 수 없다 = 115
나. 투쟁 방향-확고히 생활요구투쟁에 기반한다. 생존권 사수투쟁을 권력투쟁의 출발점으로 삼는다 = 117

2) 전술 과제와 목표: 비제도권 현장조직운동의 강화를 통한 현장권력 쟁취/계급적 연대투쟁의 복원과 새로운 투쟁 질서의 구축 = 120

가. 노동조합에 대한 현장조직의 관계는 ‘비판적 협력관계, 당정관계’가 아니라 개입·지도하는 관계로 정립해야 한다 = 120

나. 기회주의 집행부와 대당하는 독자적인 대중 지도력 확보를 위해 일상적으로 분투해야 한다 = 124

다. ‘계급투쟁적 노동조합’/‘계급적 산별노조’가 아니라 비제도권 현장조직운동의 강화! = 127

라. 현장권력 쟁취/계급적 연대투쟁의 복원과 새로운 투쟁 질서의 구축 = 130

3) 전술 주체로서 자기 정립과 당 건설 = 137

맨위로맨위로

● PDF 원문 파일 정보

PDF문서를 보기 위해서는 개발사인 Adobe사에서 제공하는 소프트웨어인 Adobe Reader(한글판)를 다운받아 설치하셔야 합니다.

이 도서는 PDF 파일이 입력되지 않았습니다.



● 이 도서에 대한 의견들 맨위로맨위로

댓글을 남기려면 로그인하세요.

뒤로 | 목차보기 | 이분류의 목록으로

맨위로맨위로


HOME - 후원방법 안내 - CMS후원신청 - 취지문 - 사용 도움말 - 회원탈퇴하기

2002 노동자 전자도서관 "노동자의 책" 만들기 모임
120-702 서울시 중구 정동 22-2 경향신문 별관 202호 44
laborsbook@gmail.com